병원뉴스

국산 코로나19 진단 및 방역기기 임상실증 지원

작성일 : 2020.10.29 작성자 : 이상원 조회수 : 169

우리병원이 28일 정부의 국산 코로나19 체외진단 및 방역기기 임상실증 지원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보건복지부과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사업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하여 국내에서 개발한 체외진단기기 및 방역기기의 임상실험과 성능평가를 진행하는 것이다.

 

대상 기기는 호흡기환자 선별 장비인 초저선량 포터블 엑스레이 Mine X’. 국내 기업이 개발한 엑스레이 촬영기기로 병원은 기기의 성능 실증 및 고도화 연구를 지원한다.

 

사업은 6개월 간 진행되며, 정형외과 정기진 교수, 이비인후과 최성준 교수, 핵의학과 유익동 교수, 영상의학과 박찬호 교수 등 4명의 교수가 공동연구자로 참여한다.

 

연구책임자인 정기진 교수는 사업 후에는 기존 기기에 비해 1/10의 방사선량만으로도 검사가 가능해짐에 따라 폐렴검사의 안전성이 획기적으로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