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이문수 병원장, '자랑스런 순천향인상' 수상



우리병원 이문수 병원장이 '자랑스런 순천향인상'을 받았다.

'자랑스런 순천향인상'은 순천향대학교가 총동창회의 추천을 받아 순천향의 명예를 드높인 동문 1명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수상식은 매년 4월1일 열리는 순천향대학교 개교기념식에서 함께 진행된다.

이문수 병원장은 의학자로서 위암치료 분야에서 많은 업적을 세우며 의료발전에 기여하고, 늘 연구 정진함으로써 교육자로서도 큰 모범을 보였으며, 순천향대천안병원에서 병원장 등 각종 보직을 두루 거치며 탁월한 리더십으로 병원발전을 이끈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되었다.

이 병원장은 순천향대 의대 졸업 후 외과전문의로 1994년부터 순천향대천안병원에서 근무를 시작했으며, 부임 후 응급실장, 수련부장, 진료부장, 부원장을 거쳐 순천향대 의대 동문으로는 최초로 부속병원장으로 임명되었다.

두 번째 순천향대천안병원장 임기를 수행하고 있는 이 병원장은 다양한 위암수술법을 개발해 한국로슈종양학술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현재 대한위암연구회 회장을 비롯해 대한위암학회와 대한외과대사영양학회의 상임이사 등 활발한 학회 활동도 병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