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노발리스 티엑스 암치료 300례 돌파

지난 1월 6일부터 가동을 시작한 방사선 암치료기 노발리스 티엑스(Novalis TX)가 치료 300례를 넘어섰다.

2월 15일까지 41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총 321례의 암치료를 실시했다.

이 성적은 치료시작 불과 26일 만에 세워진 것으로, 노발리스 티엑스의 우수성이 널리 알려진 결과로 평가되고 있다.

실제로 20%가 넘는 치료환자는 외지에서 찾아온 환자.
매일 센터에는 외지로부터 걸려오는 상담전화도 10여통에 이른다.

이문수 병원장은 "방사선치료는 정밀도에 따라 치료결과가 많이 다르다"며, "가장 높은 정밀도를 보유한 뛰어난 장비인 만큼 앞으로 더 많은 환자들이 노발리스 티엑스를 통해 건강을 되찾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노발리스 티엑스는 미국FDA가 공인한 현존 최고의 방사선치료기.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정밀도(2.5mm), 신속성(1회 방사선조사 2분), 다기능성(모든 방사선치료와 방사선수술을 구현)으로 전신에서 발생한 모든 암을 가장 안전하고 편안하게 치료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