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평창 동계올림픽에 의료 지원단 파견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
,


평창 동계올림픽에 의료 지원단 파견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선수 안전 지키고, 올림픽 성공 기원


 


 


순천향대학교 부속 부천병원(병원장 신응진)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에 의료 지원단을 파견해 성공적인 올림픽 개최에 힘을 보탠다. 


 


지난 5일 올림픽 조직위와 MOU를 체결한 순천향대 부천병원은 의사, 간호사, 응급구조사 등 40여 명으로 구성된 의료 지원단을 130일부터 225일까지 강릉 하키 센터에 파견해 아이스하키 선수들의 부상 및 응급 상황을 책임지고, 경기력 향상을 돕는다.







지난 5일 신응진 병원장을 대신해 김호중 순천향대 부천병원 응급의학과 교수(우측)가 백성일 평창 동계올림픽 운영차장(좌측)과 의료지원 MOU 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특히 이번 의료 지원을 총괄하는 김호중 순천향대 부천병원 응급의학과 교수는 지난해 올림픽 개막 1년여를 앞두고 사전 테스트 격으로 열린 ‘2016-17 국제스키연맹(FIS) 프리스타일 스키 월드컵’, ‘2017 국제 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IBSF) 월드컵 8차 대회’, ‘2017 아이스하키 여자 세계선수권대회등에 현장 의사로 참여해 맹활약했으며,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평창 동계올림픽에 대한 의료인들의 지원과 관심을 촉구해 화제가 된 바 있다.  


 


김호중 순천향대 부천병원 응급의학과 교수(강릉 하키 센터 베뉴진료소장, VMO)지난해 여러 올림픽 사전 테스트 대회에서 의료 지원을 하며 쌓은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이번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선수들의 안전을 지키며 맡은 임무를 성공적으로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신응진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장은 국가적 행사인 평창 동계올림픽에 우리 병원이 힘을 보탤 수 있게 되어 기쁘다, “성공적인 평창 동계올림픽을 위해 우리 의료 지원단이 최선을 다할 것이며, 병원 차원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