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순천향대 부천병원, 외국인 환자들에게 따뜻한 연말 선물

7회 외국인 환자 송년의 밤개최


순천향대 부천병원(병원장 신응진)19일 종합건강진단센터에서 7회 외국인 환자 송년의 밤행사를 열어 외국인 환자들에게 따듯한 연말을 선물했다. 

외국인 환자 송년의 밤은 병환으로 낯선 타국에서 연말을 보내게 된 외국인 환자와 보호자를 위로하고, 빠른 쾌유를 기원하기 위해 순천향대 부천병원이 2013년부터 개최하고 있는 행사다. 

이날 행사에는 러시아, 카자흐스탄, CIS(독립국가연합) 등 다양한 국적의 외국인 환자와 보호자, 김형철 국제의료협력단장, 주요 의료진, 국제의료협력팀 외국어 코디네이터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러시아식과 한식 저녁을 제공하고, 마임과 캐럴송 공연, 레크리에이션 등이 진행되어 외국인 환자와 보호자들을 즐겁게 했다. 특히 고국에 떨어져 있는 외국인 환자 가족들이 보낸 응원 영상편지를 상영하고, 러시아어로 제작된 달력을 선물해 환자들에게 감동을 줬다.

   external_image

김형철 순천향대 부천병원 국제의료협력단장은 우리 병원은 우수한 중증 환자 치료 성과와 공항이 가까운 지리적 이점을 기반으로 외국인 환자들을 위한 특화 진료시스템을 구축하고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그 결과, 러시아, 카자흐스탄 등 중앙아시아 환자들이 가장 많이 찾는 국내 병원으로 자리잡았다, “건강 문제로 타국에서 연말을 맞이한 외국인 환자들이 오늘 행사를 통해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건강 회복 의지를 다지는 시간이 되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